책 소개 >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믿음의 기적
저자: 이영훈 목사/ 출판사: 두란노
기사입력  2020/04/24 [02:46] 최종편집    크리스천비전
© 크리스천비전

   “믿음으로 살아갑시다.  믿음은 선물이요, 능력이요, 축복입니다.  믿음은 기적입니다.”
여의도순복음교회 담임 이영훈 목사의 신간 『믿음의 기적』이 발간됐다.  이 책은 저자의 전작 『감사의 기적』,『기도의 기적』,『십자가의 기적』을 잇는 ‘기적 시리즈’의 결정체로 오직 믿음을 통해 하나님의 놀라운 기적을 체험한 믿음의 선배들의 이야기와 환난과 고난 속에서도 오직 믿음 하나로 그리스도의 충성된 일꾼으로 하나님께 인정 받은 신실한 크리스천들의 감동스토리로 가득차 있다.

   이 책의 부제는 ‘나의 인생을 바꿔 놓을 21일 믿음 습관 만들기’다.  저자는 이 책의 단락을 3주 총 21일로 나눠 믿음을 통해 하나님의 기적을 체험할 수 있는 21가지 신앙의 습관들로 구성했다.  따라서 이 책을 읽는 독자는 하루에 하나씩 믿음의 습관을 배우고 실천하여 21일 코스를 다 마친 후에는 강한 믿음으로 무장한 파워 성도가 될 것이다.

   ‘믿음의 본질’을 다룬 1장에서 저자는 “믿음의 창시자인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는 것이 믿음의 출발이며 보이지 않는 하나님과 영원한 세계를 볼수 있는 것은 육신의 눈이 아니라 믿음의 눈”이라고 말한다.  하나님의 말씀에 근거한 믿음만이 온전한 믿음이며, 신앙의 슬럼프를 극복하고 항상 성령 충만할 수 있는 비결 또한 믿음이다.

   믿음에 대해서 말할 때 빼놓을 수 없는 것이 있는데 그것은 바로 기도다.  이 목사는 “오직 기도할 때 하나님의 뜻과 계획에 대한 우리의 믿음이 선명해 진다”며 기도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특별히 기도는 믿음의 초점이 흐려지지 않고 또렷하게 해주기 때문에 기도하지 않는 성도는 절대로 믿음의 길에 견고히 설 수 없다.  또한 성도는 오직 믿음을 통해서만 죄로부터 자유함을 얻으며 그 결과로 십자가만을 자랑하며 사는 절대신앙의 사람이 될 수 있다.
  
   2장에서는 ‘믿음의 깊이와 성장’을 다루고 있다.  믿음은 크리스천이 하나님께 드리는 기쁨의 선물이며 믿음의 궁극적인 표현은 예배를 통해 완성된다.  저자는 “성도가 진정한 예배를 하나님께 드릴 때 하나님의 임재와 하나님의 동행하심을 체험할 수 있다”며 “에녹과 같이 하나님과 날마다 동행하며 천국의 소망을 이 땅에서도 누리는 비결은 오직 믿음”이라고 강조한다.
  
   계속해서 이 목사는 “믿음의 사람은 목자 되신 예수 그리스도의 음성에 귀를 기울이며 그의 인도하심을 받아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에서도 낙망하지 않는 절대 긍정의 삶을 살 수 있다”고 말한다.  이러한 절대 긍정의 사람만이 절대 감사의 삶을 살 수 있으며 바울과 실라처럼 감옥 속에서도 감사의 찬송을 부를수 있는 믿음의 기적을 체험할 수 있다.  이와 같이 감사는 그리스도인을 그리스도인답게 하는 힘이며, 믿음은 어떤 상황 가운데서도 감사하게 하는 능력이다.
  
   3장 ‘믿음으로 승리하는 삶’에서 저자는 “믿음의 사람만이 어려운 상황 중에서도 꿈과 소망을 잃지 않고 하나님을 전적으로 신뢰할 수 있기 때문에 넘어져도 다시 일어나고 결국에는 승리의 깃발을 들어올릴 수 있다”고 말한다.  오직 믿음만이 ‘역전의 하나님’을 경험할수 있는 비결이다.  순금은 섭씨 천도가 넘는 용광로에 몇 번을 들어갔다 나와야 얻을 수 있는 것이다.  그러므로 믿음의 사람은 연단 가운데서도 소망을 잃지 않고 결국에는 순금같이 정결하고 아름답게 빛나게 될 영광의 날을 사모하게 된다.
  
   끝으로 이 목사는 “믿음의 사람은 ‘화평의 사람, 순종의 사람, 사랑의 사람’이며 세상 속에서 강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파워 성도의 삶을 사는 사람”이라고 말한다.  저자는 “사랑의 실천이 없는 믿음은 죽은 믿음이다. 예수님이 자신의 생명을 주시는 희생으로 우리를 사랑하셨던 것처럼, 우리가 가진 것을 희생하는 것이 진정한 사랑이다”라고 강조한다.
ⓒ 크리스천비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기사나 사진 이미지 무단도용시 법에 위촉됩니다.)
트위터 미투데이 페이스북 요즘 공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